> 방송자료 > 아침방송
2019. 05. 14. 화 아침방송
김희빈  |  sooll99777@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14  08:40: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CUE SHEET

프로그램 방송일자 : 2019.05.12
프로그램명 : 대중콘텐츠
P D :
WTR : 홍종원
NO. 1
ANN : 이종천,권혜령
ENG : 지신용
MENT
OPENING
사랑에 빠진 딸기(타루)

 

Volume up/down


Ment
진실로 터 오는 한 사랑의 방송 지금부터 학우 분들께서는 B.S.O.Y의

아침방송을 들으시겠습니다.

 

Volume up/down


Ment
학우여러분 안녕하세요. 아나운서 이종천,김미희 입니다.

오늘도 학우 여러분의 힘찬 하루를 시작하며, 000의 ‘000’ 듣고 오시겠습니다


(music.1)
000-000


Ment
#김미희

학우여러분들! 오늘은 강릉영동대학교 체육대회 날이죠?

선후배와 함께 신나게 운동하며 친목을 다질 수 있는 좋은 기회인데요. 오늘

은 전국 체육대회 기원에 대해 알려드릴까 합니다.

#이종천

우리나라의 첫 체육대회는 항일 운동의 일환으로 개최되었는데요. 1920년 7


강 릉 영 동 대 학 교 교 육 방 송 국 B S O Y


 


NO. 2


MENT

월 13일 조선체육대회가 창설된후의 첫 행사로 그해 11월 배재고보 운동장에

서 개최된 제1회 전조선 야구대회를 기원으로 합니다.

초기의 조선체육대회는 지금처럼 종합대회의 성격을 띠지 못했으나 회를 거

듭하면서 체육활동의 폭을 넓혀 갔습니다.

또, 1925년 서동 원두에 세워진 경성운동장 (현 동대문 운동장)에서 조선 신

관경기대회가 종합대회의 성격을 띠고 열렸으나 이는 일본인에 의해 열린

경기라 의미가 바랬습니다.

이후 계속 열리던 전국체육대회는 매년 종목 추가를 통해 경기 수준이 향상

되었고 나아가 많은 종목에서 일본을 앞질렀습니다.

당시 국민들의 마음속에 깊이 자리한 “항일”의 의미를 일깨워주기 충분한 것

이었다고 합니다.
Ment #A
이종천

그 이후 경기가 열릴 때 일본의 탄압으로 체육대회 개최를 못하는 경우도 수

차례 발생 했었지만 1945년 광복 이후 조선 체육회가 재기해 그 해 12월에

자유해방경축 전국종합경기 대회를 열어 끊어졌던 대회의 맥을 다시 잇게 되

었습니다.

 

이쯤에서 두 번째 곡 000의 ‘000‘ 듣고 오시겠습니다


(music.2)
000-000


Ment
#김미희

강 릉 영 동 대 학 교 교 육 방 송 국 B S O Y


 


NO. 3


MENT

이렇게 우리 선조들은 체육대회를 중요시 생각하며 대회에 ‘항일‘이라는 의미

담았었는데요. 정말 멋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오늘이 교내 체육대회인 만큼 경기를 진행하며 학우분들이 생각해야 할 부분

이 있습니다.

첫째, 스트레칭&준비운동으로 근육을 풀어 안전사고에 예방하는 것입니다.

둘째, 경기 승패에 의미를 두기보단 선 후배들과 친목을 다지며 체육대회를

하는 만큼 재밌고 즐겁게 즐기셨으면 합니다.

마지막으로 첫째, 둘째보다 중요한 수칙이 있습니다. 바로 ‘안전’인데요.

항상 안전을 생각하며 경기에 임한다면 아름다운 체육대회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Ment
이종천

학우 여러분의 즐겁고 안전한 체육대회를 응원하며 마지막 곡 000의 000 들

으시며 인사드리겠습니다. 저희는 다음주 월요일 아침 8시 45분에 다시 찾아

뵙겠습니다. 사랑에 빠지고 싶은 아침 김미희,이종천 이였습니다.

종천 이었습니다.


(music.3)
000-000

 

 

 

 

강 릉 영 동 대 학 교 교 육 방 송 국 B S O Y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BOSY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강릉시 공제로 357번지  |  전화 : 033-610-014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창덕 Copyright © 2013 강릉영동대학방송국. All rights reserved.